이문세 – 가로수 그늘 아래 서면 (1988年)

…a bittersweet melody…

. . . . .

and another cover by Kang Ji Min

라일락 꽃향기 맡으면
잊을 수 없는 기억에
햇살 가득 눈부신 슬픔 안고
버스 창가에 기대 우네
가로수 그늘 아래 서면
떠가는듯 그대 모습
어느 찬비 흩날린 가을 오면
아침 찬바람에 지우지

이렇게도 아름다운 세상 잊지 않으리
내가 사랑한 얘기 우
여위어 가는 가로수 그늘밑
그 향기 더 하는데
우 아름다운 세상
너는 알았지 내가 사랑한 모습
우 저 별이 지는 가로수 하늘밑
그 향기 더 하는데

가로수 그늘 아래 서면
떠가는듯 그대 모습
어느 찬비 흩날린 가을 오면
아침 찬바람에 지우지

이렇게도 아름다운 세상 잊지 않으리
내가 사랑한 얘기 우
여위어 가는 가로수 그늘밑
그 향기 더 하는데
우 아름다운 세상
나는 알았지 내가 사랑한 모습
우 저 별이 지는 가로수 하늘밑
그 향기 더 하는데

내가 사랑한 그대는 아나

[This video is made possible by “Pops8090“]

I would love to hear from you!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